Watch videos with subtitles in your language, upload your videos, create your own subtitles! Click here to learn more on "how to Dotsub"

Stranger On The Shore - Acker Bilk

0 (0 Likes / 0 Dislikes)
The global elite's bloody rise to power 권력을 향한 글로벌 엘리트의 탐욕스런 준동 정복과 제국주의는 문명과 함께 시작되었다. 역사적으로 늘 그래왔듯 로마제국, 소련, 나치의 히틀러 모두 늘상 일반대중을 위한 유토피아를 건설한다고 했지만 역사가 매번 보여 주듯이 실제로는 정확히 정반대였다. UN은 세계정부의 일부이며 그들 철학은 독립국가의 주권이 그리 중요하지 않다는 것이다. 바빌론, 이집트, 그리스 모든 문명은 전부 세계지배를 목표로 건설되었다. 로마도 전성기에 세계를 지배하며 고도의 통치 시스템으로 다양한 민족을 통제하였다. 15세기에서 19세기에 이르러 새로운 제국들이 출현, 또 다시 패권다툼 전쟁이 벌어진다. 귀족과 번창한 상인계급은 개인 은행가들에게서 재정지원을 받았고 다수 거대 은행들은 전쟁 중인 양쪽 진영에 동시에 자금을 지원하였다. 이들 금융업자들은 정밀한 정보 수집망을 이용, 서서히 통제력을 강화해 나갔다. 1815년 6월 18일 로스차일드가의 영국 정보원들이 나폴레옹과의 전투에서 영국이 승리했다는 정보를 입수한다. 나폴레옹이 웰링턴에게 패했다는 소식이 런던에 도착되기 20시간 전에 첩보를 미리 입수한 것이다. 나단 로스차일드는 꺼꾸로 영국이 패했다는 거짓정보를 영국 주식시장에 퍼뜨려 나폴레옹이 승리했다고 속인다. 이 소식에 주가는 98%나 폭락, 로스차일드는 영국경제를 파운드당 페니로 환산, 헐값에 통째로 매수해 버렸다. 이어 나폴레옹의 패배 소식이 런던에 전해지자 추가는 다시 치솟고 로스차일드는 영국을 지배한 셈이 되었던 것이다. 당시 영국은 명백한 유럽의 맹주였고 더욱 공격적인 성장을 구가한다. 영국군대와 관료들이 세계로 진출해 해가 지지 않는 나라, 영국의 지배력은 세계에 영향을 떨친다. 사실상 금융 카르텔은 1800년 경부터 거의 모든 전쟁마다 양진영에 돈을 대며 전쟁을 부추겨 막대한 이득을 챙겼다. 전쟁자금이 필요한 정부에 이자를 받고 돈을 빌려주는 사채놀이를 해온 것이다. 1900년이 되자 독일이 강국으로 부상해 산업혁명의 주도국으로 떠오른다 ... 엘리트 조직의 세계지배 야망은 더 이상 비밀이 아니다. 부시는 재임시 미국민과 의회의 동의를 얻지 않은 채 미국을 없애는 공식합의에 서명, 절차를 마쳤다. 저들은 엘리트주의자다. 이기적 야망을 위해 세계를 노예화하려는 야욕을 가진 자들이다. 데이비드 록펠러는 미국을 없애겠다고 자서전에서 밝히고 있다! 빌더버그 그룹은 이미 세계정부 실행에 상당한 진전을 보고 있으므로 오직 진실을 아는 대중들만이 저들을 막을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인류의 미래운명은 악몽으로 변하고 말 것이다. 비밀 조직이 세운 조지아 가이드 스톤에는 지배세력의 종교, 세계 통치를 위한 집행 법원과 세계를 장악할 군대의 지침이 있다. 여기에 세계의 인구가 5억을 초과하지 않아야 한다고 새겨져 있다. 인류가 깨어나야만 한다.

Video Details

Duration: 2 minutes and 51 seconds
Country: South Korea
Language: English
Views: 134
Posted by: pound on Apr 2, 2011

Stranger On The Shore - Acker Bilk

Caption and Translate

    Sign In/Register for Dotsub to translate this video.